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고영남(高榮男)

[요약정보]

UCIG002+AKS-KHF_13ACE0C601B0A8B1935X0
성명진석모(陳錫模)
생년1935
졸년2003
시대대한민국
활동분야영화인

[상세내용]

고영남(高榮男)
1935년 2월 22일~2003년 9월 17일. 현대 영화인. 본명은 진석모(陳錫模)이다. 출신지는 충청북도 충주시(忠州市) 수안보면(守安堡面)이다.

충주고등학교를 거쳐 홍익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하였다.

1956년 국립극장 전속극단인 신협(新協)의 연구생이 되었다. 아트시네마의 대표이사와 공연윤리위원회 심의위원을 역임하였고, 아시아디지털대학 연극영화과 교수를 지냈다.

1959년 조긍하(趙肯夏) 감독의 「육체의 길」 연출부에서 일하면서 영화계에 첫발을 들여놓았고, 1961년 김기덕(金基德) 감독의 「5인의 해병」에서 조감독을 맡았다. 1964년 영화감독으로서 첫 영상물인 「잃어버린 태양」으로 흥행에 성공하였다. 1965년 「명동 44번지」가 20만 관객을 동원하였다. 이 외에도 1966년 「소령 강재구」, 1967년 「사랑은 파도를 타고」, 1969년 「사나이 세계」, 1971년 「명동 졸업생」, 1975년 「탈출」, 1978년 「소나기」, 1989년 「광염소나타」, 1981년 「깊은 밤 갑자기」‧「빙점」, 1983년 「내가 마지막 본 흥남」, 1990년 「코리언 커넥션」, 1993년 「금병풍월」, 2000년 「그림일기」 등의 작품이 있다.

1989년 제13회 황금촬영상 시상식에서 「제2의 성」으로 감독상을 받았다. 1996년에는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예술문화공로상(영화부문)을 받았다. 2003년 폐암으로 사망하였다.

자녀로 2남 2녀를 두었다.

[참고문헌]


[집필자]

이후남
수정일수정내역
2011-10-312011년도 국가DB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