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함준호(咸俊鎬)

[요약정보]

UCIG002+AKS-KHF_13D568C900D638B1921X0
생년1921
졸년1950
시대대한민국
활동분야군인

[상세내용]

함준호(咸俊鎬)
1921년 11월 17일∼1950년 6월 27일. 현대 군인. 출신지는 서울특별시 종로구(鍾路區)이다.

경기도립상업학교를 졸업하였으며 재학중 학생대대장을 지내고 오늘날 서울대학교 법과대학의 전신인 경성법학전문학교에 진학하였다.

해방 후 군사영어학교에 입교해 1946년 2월 18일 졸업과 동시에 국방경비대 육군 참위로 임관되었다.

1948년 8월에는 제3연대장을 보임받았으며, 10월에 여순 사건이 발생하자 부연대장인 송석하 소령의 남원 대대를 진압작전에 출동시켜 여수‧순천 탈환의 공을 세웠다.

제3연대는 반란군의 주력 섬멸을 위해 1949년 1월 전주(全州)에서 남원(南原)으로 이동하여 본격적인 토벌작전을 전개하였는데, 제14연대의 반란 주모자인 김지회(金智會)‧홍순석(洪淳錫) 중위 등 수뇌부 일당을 사살하는 공을 세웠다. 지리산지구전투사령관으로 공비토벌작전을 수행하였고 1950년 4월 30일에는 제5사단 부사단장을 거쳐 제7사단 1연대장에 부임하였다.

전쟁이 발발할 때 동두천(東豆川)‧의정부(議政府) 방어를 담당하고 있다가 수도 서울의 사수를 결의하여, 창동(倉洞) 전투에 참전하였으나 1950년 6월 27일 제3대대 철수를 위해 우이동(牛耳洞) 쪽으로 가던 중 북한군 정찰대의 총에 맞아 전사하였다.

정부로부터 이러한 공훈을 인정받아 1951년 7월 26일 태극무공훈장‧육군준장이 추서되었다.

유해는 국립서울현충원 장군묘역에 안장되어 있다.

[참고문헌]

태극무공훈장에 빛나는 6‧25전쟁 영웅

[집필자]

문혜경
수정일수정내역
2011-10-312011년도 국가DB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