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메타 전체
검색
이시영(李始榮)

[요약정보]

UCIG002+AKS-KHF_13C774C2DCC601B1870X0
성옹(聖翁)
시림산인(始林山人)
생년1869(고종 6)
졸년1953
시대항일기
본관경주(慶州)
활동분야호국 > 독립운동가
이유승(李裕承)
동래정씨(東萊鄭氏)
김홍집(金弘集)
출신지서울
묘소수유리
저서『감시만어(感時漫語)』
공훈건국훈장 대한민국장

[상세내용]

이시영(李始榮)에 대하여
1869년(고종 6)∼1953년. 독립운동가‧정치가.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성옹(聖翁), 호는 성재(省齋)시림산인(始林山人). 서울 출신. 이조판서 이유승(李裕承)의 아들이며, 모친은 동래정씨(東萊鄭氏)이다. 첫부인은 영의정 김홍집(金弘集)의 딸이며, 둘째부인은 반남박씨이다.
1. 관직
1885년(고종 22) 관직에 나아가 10여년간 형조좌랑홍문관교리승정원부승지궁내부수석참의 등을 역임하였다.

1895년 관직을 물러난 뒤로는 중형 이회영(李會榮)이상설(李相卨) 등과 근대학문탐구에 몰두하였다.

1905년 외부 교섭국장에 임명되었으나 을사조약의 강제체결을 계기로 사직하였다.

그러나 1906년 재차 평안남도관찰사에 등용되었고, 근대학교설립 및 애국계몽운동에 종사하였으며, 1907년 중추원칙임의관, 1908년 한성재판소장‧법부 민사국장‧고등법원판사 등을 역임하였다.

한편으로는 안창호(安昌浩)전덕기(全德基)이동녕(李東寧)이회영 등과 함께 비밀결사 신민회(新民會)를 조직, 국권회복운동을 전개하였다.
2. 서간도 망명과 신흥무관학교 설립
국권피탈 후 신민회의 국외독립운동기지건설계획에 의거하여 6형제의 가재(家財)를 재원으로 삼아 1910년말 서간도(西間島)유하현 삼원보 추가가(柳河縣三源堡鄒家街)로 솔가, 망명하였다.

1911년 4월 유하현 삼원보 대고산(大孤山)에서 노천군중대회를 개최하여 교육진흥 및 독립군양성을 표방한 경학사(耕學社)와 신흥강습소(新興講習所)설립을 주도하였다. 경학사 초대사장에는 이상룡(李相龍)이, 신흥강습소 초대교장에는 이동녕이 추대되었다.

1912년에는 통화현 합니하(通化縣哈泥河)에 토지를 매입하여 신흥강습소를 신흥무관학교(新興武官學校)로 확대 발전시켰다.

그뒤 신흥무관학교는 유하현 고산자로 이전하였고, 합니하의 교사는 분교역할을 하는 등 1910년대 서간도지역 독립군양성의 총본산이 되었다.

신흥무관학교는 1920년 폐교 때까지 재만항일독립군의 핵심간부를 양성하였으며, 이들은 청산리대첩의 주역으로 활동하는 등 1920년대 국외독립전쟁의 골간으로 성장하였다.
3. 임시정부 참여
1913년 9월에는 북경에서 위안스카이(袁世凱)정부와 한‧중연합전선의 결성을 도모하였으나 위안스카이의 사망으로 중단되기도 하였다.

1919년 1월 고종황제의 죽음을 계기로 북경에서 이동녕조성환(曺成煥)이광(李光)이회영 등과 국내 3‧1운동에 호응하여 항일운동을 전개하였다.

이 무렵 상해(上海)로부터 북경에 온 여운형(呂運亨)현순(玄楯)과 논의, 이회영이동녕이광 등과 상해로 가서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에 참여, 임시정부 초대법무총장에 선임되었으며, 같은해 9월에는 재무총장을 거쳐 1926년 무렵까지 임시정부국무위원으로 재임하였다.

1929년에는 한국독립당(韓國獨立黨)창당에 참여, 감찰위원장을 역임하였다.

1931년 4월 윤봉길(尹奉吉)의거 때에는 미리 항저우(抗州)로 가서 임시정부요인들의 피신처를 장만하였다.

1933년 중반 자싱(嘉興)에서 김구(金九)이동녕송병조(宋秉祚)차이석(車利錫)조완구(趙琬九)김붕준(金朋濬) 등과 함께 임시정부활동을 재건하고 국무위원 겸 법무위원이 되었다.

1934년 『감시만어(感時漫語)』를 저술하여 한국사의 주체성과 독자성을 강조하였다.

1935년 10월에는 김구 등과 함께 임시정부 지원정당으로서 한국국민당(韓國國民黨)을 창당하여 감사를 맡았다.

1938년 중일전쟁 발발 후 임시정부가 충칭(重慶)으로 이동한 이후 임시정부 국무위원‧재무부장‧의정원의원을 역임하는 등 광복 직전 임정활동의 핵심적 역할을 수행하였다.
4. 광복 후 교육사업과 초대부통령
1945년8월 15일 조국광복과 함께 11월 임시정부 국무위원 자격으로 환국한 이래 1946년 봄 성균관총재와 대한독립촉성국민회(大韓獨立促成國民會)위원장에 선출되기도 하였으며, 대종교(大倧敎)활동에 진력하여 사교교질(司敎敎秩)‧원로원장‧사교(司敎)‧도형(道兄) 등의 주요직책을 역임하였다.

또한, 환국 직후부터 신흥무관학교부활위원회를 조직하여 신흥무관학교의 건학이념 계승과 인재양성에 착수하였다.

그 결과 1947년 2월 재단법인 성재학원(省齋學園)을 설립, 신흥전문학관(新興專門學館)으로 발전시켜 1‧2회졸업생을 배출하였지만 한국전쟁으로 일시 침체국면에 처하기도 하였으며, 그뒤 현재의 경희대학교로 계승되었다.

한편, 1947년 9월 공직사퇴 성명을 발표, 임시정부 국무위원직을 사퇴하였다.

그러나 1948년 7월 20일 제헌국회에서 실시된 정‧부통령선거에서 대한민국 초대부통령에 당선되었다.

그러나 대통령 이승만(李承晩)의 전횡에 반대하여 1951년 5월 9일 국회에 부통령직 사임서를 제출함과 동시에 국정혼란과 사회부패상에 대한 책임을 통감한다는 요지의 대국민성명서를 발표하고 이승만정부를 떠났다.

이어 1952년 8월 5일 시행된 제2대대통령선거 때에는 야당인 민주국민당(民主國民黨)후보로 출마하였으나 낙선하였고, 그뒤 국민의 정신적 지주역할을 하다가 죽었다. 장례는 9일간의 국민장으로 거행되었으며, 서울 정릉묘소에 안장되었다가 1964년 수유리 현 묘소로 이장하였다.

1949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이 수여되었다.

[참고문헌]

騎驢隨筆
高等警察要史(慶尙北道警察局, 1934)
韓國獨立運動史(愛國同志援護會, 1956)
大韓民國臨時政府議政院文書(대한민국국회도서관, 1974)
독립운동사 4(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4)
독립운동사자료집 9(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1975)
韓國民族運動史料第二輯―中國篇―(대한민국국회도서관, 1976)
大韓民國獨立運動功勳史(金厚卿, 光復出版社, 1983)
省齋李始榮小傳(朴昌和, 乙酉文化社, 1984)
獨立有功者功勳錄 5(國家報勳處, 1988)

[집필자]

박영석(朴永錫)
대표명이시영(李始榮)
시영(始榮)
성명이시영(李始榮)

명 : "시영(始榮)"에 대한 용례

전거용례
東宮日錄v20刑政爲務故雖淫奔之女亦自懾畏不敢肆其意而聞其車聲見其衣服歌之如此讀詩至此可知立紀綱正風俗爲治國之本也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當淫鄙之時猶有畏憚不敢輕身以從其所懷鄭風之中亦所罕見是以父母諸兄一有賢者則其子女之不至於狂悖從可知矣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蒐狩之野終至於尾大而不掉幹强而難折以弟之故不孝於其母溫麥周禾不忠於王室夫子曰得罪於天無所逃也是之謂也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中毫分之間謀利太甚其心之褊迫急促自萌于中矣詩人之刺非但以魏俗之過嗇爲也亦足以爲後人之所鑑戒也可不愼哉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之爲晉所滅者忠臣義士之所共憂歎而若使其君早自悔悟急爲扶顚持危之謀則其國之危未必如是之速也豈非可惜者哉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相同也危邦不入亂邦不居君子出處之常法而魏之賢者不樂仕而思歸農則其國之政可知矣陶淵明之隱居自靖亦以是也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察而深聽之則小人無所遁其情君子無橫罹之禍君子之道長小人之道消三代之隆可期必至也後世人主之鑑法而深戒哉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習武備而誇美之也楚作二廣而賢人爲御周用五輅而侯度克備秦亦乘此時行仁政愛民力則豈不美哉終未及此甚可惜也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從役者之家人亦感襄公之以義興師先誇車甲之盛後及私情樂爲之用此乃天倫之正天理之發也秦襄公可謂忠孝兩全矣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其君之詞也秦君旣報世讐而容貌衣服稱其君子之德則此豈非有光於國乎觀於外而可以知其中矣宜詩人之以是贊美也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非何也後及莊襄王呂氏絶嬴氏之統而始皇不知所鑑驪山之役亦用此俗未過三年而呂氏又絶不仁之禍如此是可嘆惜也始榮曰睿敎切當矣
東宮日錄v20有終秦之賢者禮貌寢衰供億轉薄有不承權輿之嘆是可曰禮賢乎此所謂靡不有初鮮克有終者也後世人主當以此鑑誡哉始榮曰睿敎切當矣
수정일수정내역
2005-11-302005년도 지식정보자원관리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