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이태경(李泰慶)

[요약정보]

UCIG002+AKS-KHF_13C774D0DCACBDU9999X0
생년?(미상)
졸년?(미상)
시대조선중기
본관전주(全州)
활동분야왕실 > 종친
이보(李𤣰)
생부이형령(李亨齡)

[상세내용]

이태경(李泰慶)
생졸년 미상. 무옥(誣獄)에 희생된 조선 중기의 종친. 본관은 전주(全州).

익성군(益城君) 이형령(李亨齡)의 아들이며, 선조의 여섯째아들인 순화군(順和君) 이보(李𤣰)에게 입양되고, 1609년(광해군 1) 진릉군(晉陵君)에 봉하여졌다.

1612년에 대북파는 영창대군(永昌大君)을 지지하던 소북파를 제거하려고 무옥을 일으켰다. 황해도 봉산군수 신률(申慄)은 병역을 피하려다 붙잡힌 김경립(金景立)을 체포하여 유팽석(柳彭錫)을 시켜서 무옥을 꾸미게 하였다.

김경립은 이들이 꾸민 각본에 따라 아버지 직재(直哉)의 실직(失職)에 불만을 품은 김백함(金百緘)을 모역의 주모자라고 허위자백하였다. 이로써 김직재김백함 부자와 김직재의 사위 황보 신(皇甫信) 등이 체포되어 모진 고문 끝에 김백함 자신이 모역의 주모자라고 허위자백하면서, 그들이 왕으로 추대한 인물은 진릉군이라고 진술하였다.

광해군은 당시에 순화군의 장인인 황혁(黃赫)신천(新川)에 적거(謫居)하고 있었기에 진릉군이 역모에 가담된 사실에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보고 역모죄로 다스렸다. 그리하여 그는 절도에 위리안치되고 뒤에 사사(賜死)된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그의 형제도 연좌되어 순경(順慶)강진에, 희경(喜慶)사천에, 승경(承慶)흥양에, 득경(得慶)이산(理山)에 각각 정배되었다.

[참고문헌]

光海君日記
黨議通略

[집필자]

이재호(李載琥)

명 : "태경(泰慶)"에 대한 용례

전거용례
國朝編年v17僞賊濟世治之甚酷濟世欲緩死告直哉謀叛本都監司尹暄聞于朝繫送直哉誣告與黃赫故判書廷彧子連謀欲推戴晋陵君泰慶參判尹安性父子舍人丁好善兄弟皆爲援引同日繫獄其他平日有嫌於已者亦多援引蓋赫女爲順和君光海弟夫人而晋陵
紀年便攷v19發告兵使柳公亮馳啓監司尹暄獨奏其胡亂不實状主怒以暄為護逆先罷後拿直㢤與百緘誣引前承㫖黄赫謀推戴晉陵君泰慶赫女為宣祖王子順和君夫人而泰慶為順和之後也 獄成直㢤及百緘皇甫信正刑泰慶减死絶島安寘經世以下皆放送慓
紀年便攷v19晉陵君泰慶
紀年便攷v19晉陵君泰慶以益寕君享齡河原君珵子 子為順和君宣祖子后黃赫外孫后光海壬子金直㢤誣引與黄赫連謀欲推戴泰慶爾瞻鍜鍊成
紀年便攷v19晉陵君泰慶以益寕君享齡河原君珵子 子為順和君宣祖子后黃赫外孫后光海壬子金直㢤誣引與黄赫連謀欲推戴泰慶爾瞻鍜鍊成獄减死竄巨濟尋賜死于中路於是享齡及五子皆被竄逐而享齡沒于巨濟謫中仁祖癸亥復官
紀年便攷v20永昌大君㼁臨海君珒綾昌君佺晉陵君泰慶延興府院君金悌男縣監爾瞻復官職內官金鳳閔希騫并復職名戊申以後逆獄冤死人一一査考盡復官職追贈賜祭以慰冤
國朝人物志v2平秀吉方求和乃遣還光海朝申點子純一與其兄慄及柳彭錫誣告赫欲立晉陵君泰慶爲王泰慶珏繼子赫之外孫也爾瞻傅傳致赫獄悉繫家人栲掠死者數十人赫竟死獄中
수정일수정내역
2005-11-302005년도 지식정보자원관리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
2010-07-22왕족임을 참고하여 본관을 전주로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