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권근(權近)

[요약정보]

UCIG002+AKS-KHF_12AD8CADFCFFFFB1352X0
일명(一名)권진(權晉)
자(字)가원(可遠)
호(號)양촌(陽村)
시호(諡號)문충(文忠)
생년1352(공민왕 1)
졸년1409(태종 9)
시대조선전기
본관안동(安東)
활동분야문신 > 문신
증조부권보(權溥)
저서『입학도설(入學圖說)』
저서『오경천견록(五經淺見錄)』
저서『예기천견록(禮記淺見錄)』
저서『양촌집』
공신호개국원종공신(開國原從功臣)
공신호좌명공신(佐命功臣)

[상세내용]

권근(權近)
1352년(공민왕 1)∼1409년(태종 9). 고려말 조선 초기의 문신‧학자. 본관은 안동(安東). 초명은 권진(權晉), 자는 가원(可遠), 호는 양촌(陽村). 권보(權溥)의 증손이다.
1. 조선 개국전의 정치활동
1368년(공민왕 17) 성균시에 합격하고, 이듬해 급제하여 춘추관검열성균관직강예문관응교 등을 역임하였다.

공민왕이 죽자 정몽주(鄭夢周)정도전(鄭道傳) 등과 함께 위험을 무릅쓰고 배원친명(排元親明)을 주장하였으며, 좌사의대부(左司議大夫)성균관대사성지신사(知申事) 등을 거쳐, 1388년(창왕 1) 동지공거(同知貢擧)가 되어 이은(李垠) 등을 뽑았다.

이듬해 첨서밀직사사(簽書密直司事)로서 문하평리(門下評理) 윤승순(尹承順)과 함께 명나라에 다녀왔을 때, 명나라 예부자문(禮部咨文)을 도당(都堂)에 올리기 전에 중도에 몰래 뜯어 본 죄로 우봉(牛峰)에 유배되었다.

그뒤 영해(寧海)흥해(興海) 등을 전전하여 유배되던 중, 1390년(공양왕 2) 윤이(尹彛)이초(李初)의 옥사에 연루되어 한때 청주 옥에 구금되기도 하였다. 뒤에 다시 익주(益州)에 유배되었다가 석방되어 충주에 우거(寓居)하던 중 조선왕조의 개국을 맞았다.
2. 조선 개국초의 정치활동‧관력
1393년(태조 2) 왕의 특별한 부름을 받고 계룡산 행재소(行在所)에 달려가 새 왕조의 창업을 칭송하는 노래를 지어올리고, 왕명으로 정릉(定陵: 태조의 아버지 桓祖의 능침)의 비문을 지어바쳤는데, 이 글들은 모두 후세사람들로부터 유문(鎪文)‧곡필(曲筆)이었다는 평을 면하지 못하였다.

그뒤 새 왕조에 출사(出仕)하여 예문관대학사(藝文館大學士)중추원사 등을 지냈고, 1396년 이른바 표전문제(表箋問題)로 명나라에 다녀왔다.

이때 그는 외교적 사명을 완수하였을 뿐 아니라, 유삼오(劉三吾)허관(許觀)명나라 학자들과 교유하면서 경사(經史)를 강론하고, 명나라 태조의 명을 받아 응제시(應製詩) 24편을 지어 중국에까지 문명을 크게 떨쳤다.

귀국한 뒤 개국원종공신(開國原從功臣)으로 화산군(花山君)에 봉군되고, 정종 때는 정당문학(政堂文學)참찬문하부사(參贊門下府事)대사헌 등을 역임하면서 사병제도(私兵制度)의 혁파를 건의, 단행하게 하였다.

1401년(태종 1) 좌명공신(佐命功臣) 4등으로 길창군(吉昌君)에 봉군되고 찬성사(贊成事)에 올랐다.

1402년에는 지공거(知貢擧)가 되어 신효(申曉) 등을 뽑았고, 1407년에는 최초의 문과 중시(重試)에 독권관(讀卷官)이 되어 변계량(卞季良) 등 10인을 뽑았다.
3. 학문적 업적
한편, 왕명을 받아 경서의 구결(口訣)을 저정(著定)하고, 하륜(河崙) 등과 『동국사략』을 편찬하였다.

또한, 유학제조(儒學提調)를 겸임하여 유생교육에 힘쓰고, 권학사목(勸學事目)을 올려 당시의 여러가지 문교시책을 개정, 보완하는 데 크게 이바지하였다.

그는 성리학자이면서도 사장(詞章)을 중시하여 경학과 문학을 아울러 연마하였고, 이색(李穡)을 스승으로 모시고, 그 문하에서 정몽주김구용(金九容)박상충(朴尙衷)이숭인(李崇仁)정도전 등 당대 석학들과 교유하면서 성리학연구에 정진하여 고려말의 학풍을 일신하고, 이를 새 왕조의 유학계에 계승시키는 데 크게 공헌하였다.

그의 학문적 업적은 주로 『입학도설(入學圖說)』『오경천견록(五經淺見錄)』으로 대표되는바, 『입학도설』은 뒷날 이황(李滉) 등 여러 학자에게 크게 영향을 미쳤고, 『오경천견록』 가운데 『예기천견록(禮記淺見錄)』태종이 관비로 편찬을 도와, 주자(鑄字)로 간행하게 하고 경연(經筵)에서 이를 진강(進講)하게까지 하였다. 이밖에 정도전의 척불문자(斥佛文字)인 『불씨잡변(佛氏雜辨)』 등에 주석을 더하기도 하였다.

저서에는 시문집으로 『양촌집』 40권을 남겼다. 시호는 문충(文忠)이다.

[참고문헌]

高麗史
高麗史節要
太祖實錄
定宗實錄
太宗實錄
海東名臣錄
權陽村の入學圖說に就いて(李丙燾, 東洋學報 17‧18, 1929)
陽村權近硏究(朴天圭, 史叢 9, 1964)
權近(尹炳奭, 韓國의 人間像 4, 1969)
權陽村의 應製詩와 對明外交(朴天圭, 漢文學論集 1, 1983)

[집필자]

박천규(朴天圭)

명 : "근(近)"에 대한 용례

전거용례
紀年便攷v6帝以賀正表有戲侮字怒徵撰表人鄭道傳道傳稱疾請往善為奏白 帝待以優禮命題賦詩賜酒妓樂
紀年便攷v6多所採用之及為相立經陳紀興利除害革私田以厚民生著經濟六典歴事四朝寵遇無比權近泛論起復人浚以起復在官謂䟽論已深啣之定宗朝罷私兵因權近朴訔言下獄旋宥太宗乙酉卒年六十 上與世子親臨殯次吊慰喪主謚文忠配享太祖
紀年便攷v6吉溫不和等来太宗使近行酒使臣皆起太宗曰何起士吉曰何敢侮老成君子不花曰 高皇帝之所致敬也安敢忽之開國後不屈 上謂近父僖曰近忘我否為前朝守節美則美矣汝年已迫未聞来覲何篤於忠而緩於孝耶僖曰未久將来見 上喜甚
紀年便攷v6見終日屏人語近於是直赴闕 上以賓禮待之即加知製教之啣近拜命而還忠州正䟽請褒鄭夢周臺啓曰亂臣豈可為忠臣之䟽妄矣自是士類反靣而唾古人云君子立身一敗萬事瓦裂兀天錫有論近詩一絶而其後孫投火時首句入于火餘三句曰
紀年便攷v6太宗使近行酒使臣皆起太宗曰何起士吉曰何敢侮老成君子不花曰 高皇帝之所致敬也安敢忽之開國後近不屈 上謂父僖曰近忘我否為前朝守節美則美矣汝年已迫未聞来覲何篤於忠而緩於孝耶僖曰未久將来見 上喜甚曰何日發行何
紀年便攷v6以權辭對之送人促来近不得已自忠州發行行至漢江僖徃見終日屏人語近於是直赴闕 上以賓禮待之即加知製教之啣拜命而還忠州正䟽請褒鄭夢周臺啓曰亂臣豈可為忠臣近之䟽妄矣自是士類反靣而唾古人云君子立身一敗萬事瓦裂兀
紀年便攷v6冠一時經世禮文事大詞命皆出其手一時名士多出其門丙子 帝覧賀正表怒以為有戱侮字徵撰表人鄭道傳道傳病不行曰撰表之事臣亦與知願自往及入朝叩頭曰小國事大不因表文無以達情而臣等生長海外學不通方使王之忠誠不能别白
紀年便攷v6戴德彛相周旋每称 上事大之誠 帝聞而嘉之丞称老實秀才乃命遣還 永樂皇帝即位詔使兪士吉溫不和等来太宗使行酒使臣皆起太宗曰何起士吉曰何敢侮老成君子不花曰 高皇帝之所致敬也安敢忽之開國後近不屈 上謂近父僖曰
紀年便攷v6忠州正䟽請褒鄭夢周臺啓曰亂臣豈可為忠臣近之䟽妄矣自是士類反靣而唾古人云君子立身一敗萬事瓦裂兀天錫有論詩一絶而其後孫投火時首句入于火餘三句曰賛莾掦䧺草太玄白日陽村談義理世間何代不生賢申光漢家有近畵像金安
紀年便攷v6天錫有論近詩一絶而其後孫投火時首句入于火餘三句曰賛莾掦䧺草太玄白日陽村談義理世間何代不生賢申光漢家有畵像金安國拜曰此公於吾道有功宋麟壽不拜曰此時失節人也申欽曰子姓相承冕弁不絶至今猶盛故人皆曰陽村陽村有
紀年便攷v6曰未久將来見 上喜甚曰何日發行何日入城僖以權辭對之送人促来近不得已自忠州發行行至漢江僖徃見終日屏人語於是直赴闕 上以賓禮待之即加知製教之啣近拜命而還忠州正䟽請褒鄭夢周臺啓曰亂臣豈可為忠臣近之䟽妄矣自是
紀年便攷v6則美矣汝年已迫未聞来覲何篤於忠而緩於孝耶僖曰未久將来見 上喜甚曰何日發行何日入城僖以權辭對之送人促来不得已自忠州發行行至漢江僖徃見終日屏人語近於是直赴闕 上以賓禮待之即加知製教之啣近拜命而還忠州正䟽請
紀年便攷v6權踶子字仲安初名蹈號止齋太宗甲午以監察魁明經科 上辛太學親策時務依焚香故事得踶為壯元 上大喜謂知貢舉河崙
紀年便攷v6權遇弟恭愍王癸卯生字慮甫號梅軒初名遠字中慮鄭夢周門人辛禑壬戌二十生壯乙丑文科仕至長興庫使知製教入我朝拜吏
國朝人物志v1直以鄭夢周黨謫居忠州我太祖開國誘納無術以太宗第三女慶安公主許嫁其子跬召之父僖曰近謂忘我否爲前朝守節美則美矣汝年已暮未聞近來覲何也篤於忠而緩於孝予甚歉焉僖曰近豈忘父
國朝人物志v1之弟字仲慮號梅軒自髫齕受業于陽村稍長與卞季良結爲心友同游圃隱之門講論切磋凡有
國朝人物志v2字仲悟安東人文忠公七代孫敏穎喜書及長內行修備家居雖窘奉養極盡滋味居官恥詭隨與人交眞率戊辰進士己亥文科掌令贈
수정일수정내역
2005-11-302005년도 지식정보자원관리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