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한안인(韓安仁)

[요약정보]

UCIG002+AKS-KHF_13D55CC548C778D1122X0
일명(一名)한교여(韓皦如)
자(字)자거(子居)
시호(諡號)문열(文烈)
생년?(미상)
졸년1122(예종 17)
시대고려중기
본관단주(湍州)
활동분야관료 > 관인
한규(韓圭)

[상세내용]

한안인(韓安仁)
미상∼1122년(예종 17). 고려의 관인. 본관은 단주(湍州). 초명은 교여(皦如). 자는 자거(子居). 호부시랑 한규(韓圭)의 아들이다.

숙종 때 과거에 급제, 예종이 잠저(潛邸)에 있을 때 이영(李永)이여림(李汝霖) 등과 함께 동궁관(東宮官)이었으므로 즉위한 뒤에 형제‧친척이 요로에 많이 등용되었다.

벼슬은 예종 때에 우부승선(右副承宣)좌산기상시(左散騎常侍)한림학사승지(翰林學士承旨)형부상서예부상서지추밀원사 등을 역임하였고, 인종이 즉위한 뒤에 참지정사(參知政事)를 거쳐 중서시랑평장사(中書侍郞平章事)에 올랐다.

1112년(예종 7) 동지공거(同知貢擧)가 되고, 1120년에는 지공거가 되어 과거를 관장하였다. 인종이 즉위하자 권력을 독점하려던 이자겸(李資謙) 일당은 선왕, 즉 예종의 동생인 대방공(帶方公) 보(俌)를 비롯해서 문공미(文公美)이영정극영(鄭克永) 등 50여명을 살해 혹은 유배하였는데, 이때 승주(昇州) 감물도(甘勿島)에 유배되었다가 죽음을 당하였다.

인종이자겸 일파와 한안인 일파의 대립은 누대문벌과 신진관료세력과의 대표적인 대립현상이었다. 후일 충선왕이 즉위하여 그의 내외손과 현손에게 관직으로 포상할 것을 교서로 내렸다.

시호는 문열(文烈)이다.

[참고문헌]

高麗史
高麗貴族社會의 諸矛盾(金潤坤, 한국사 7, 국사편찬위원회, 1977)

[집필자]

황운룡(黃雲龍)
수정일수정내역
2005-11-302005년도 지식정보자원관리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