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흥복원부인(興福院夫人)

[요약정보]

UCIG002+AKS-KHF_25D765BCF5C6D0U9999X0
생년?(미상)
졸년?(미상)
시대고려전기
본관홍주(洪州)
활동분야왕실 > 비빈
홍규(洪規)

[상세내용]

흥복원부인(興福院夫人)
생졸년 미상. 고려 태조의 제12비. 홍주(洪州:지금의 洪城) 사람이며 삼중대광(三重大匡) 홍규(洪規)의 딸이다.

홍규의 활약상을 알 수는 없지만, 홍주 지방은 934년(태조 17) 후백제 견훤(甄萱)과의 싸움에서 전취한 지점으로, 이로 인하여 공주 이북의 30여성이 고려에 자진 내항할 정도로 후백제와의 겨룸에서 전세를 역전시키는 데 중요한 구실을 하였다.

이곳은 또한 충청도에서 서해로 나가는 출구로서 중국사신의 접대와 영송(迎送)이 이루어지는 곳이기도 하였다. 이처럼 태조는 중요지점의 지방세력가의 딸을 후비로 맞아들였던 것이다. 태조와의 사이에 1남 1녀를 두었다.

아들은 태자 직(稷)인데 후손이 없었고, 실명(失名)의 공주는 태조의 제 3비 신명왕후(神明王后) 소생 태자 태(泰)에게 출가하여 이복남매간의 근친혼 사례를 보여주고 있다.

신명왕후의 둘째 아들인 정종, 셋째 아들인 광종이 차례로 왕위에 올랐음에도 불구하고, 맏아들로 기록된 태자 는 왕위에 오르지 못한 것으로 보아 아마 일찍 죽었을 가능성이 있다.

[참고문헌]

高麗史
고려시대의 后妃(정용숙, 民音社, 1992)

[집필자]

정용숙(鄭容淑)
수정일수정내역
2005-11-302005년도 지식정보자원관리사업 산출물로서 최초 등록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