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치검색 표제어 전체
검색
안동장씨(安東張氏)

[요약정보]

본관명안동(安東)
성씨명장씨(張氏)
본관소재지경상북도(慶尙北道) 안동시(安東市)
본관이칭
시조명장정필(張貞弼)

[상세내용]

본관 연혁

안동(安東)은 경상북도 북동부에 위치한 지명으로 고대에는 창녕국(昌寧國)인 소국이었다. 신라가 이곳에 진출하여 고타야국(古陀倻國)으로 불렀고, 757년(경덕왕 16)에 고창군으로 개칭하고, 직령현‧일계현‧고구현을 속현(屬縣)으로 관할하였다. 940년(고려 태조 23)에 안동부로 승격되었다가 후에 영가군(永嘉郡)으로 강등되었고, 995년(성종 14) 행정구역 개편 때 길주로 승격되었다. 그 뒤 몇 차례의 변화를 거쳐 1030년(현종 21)에 안동부로 이름이 바뀌었다. 1197년(명종 27)에 도호부로 개칭되었고, 1204년(신종 7)에 대도호부로, 1308년(충선왕 즉위)에 복주목(福州牧)으로 계속 승격되었으나, 1310년(충선왕 2)에 복주로 강등되었다. 1356년(공민왕 5)에 다시 목으로 승격되었으며, 1361년에 다시 안동대도호부로 승격되었다. 1383년(우왕 9)에는 안동도로 개편하였다가 1388년에 부사로 환원하였다. 조선시대에도 안동대도호부로서 경주와 함께 경상좌도(慶尙左道)의 대읍으로 정치‧행정‧문화의 중심지 역할을 하였다. 석릉(石陵)‧고령(古寧)‧화산(花山)‧능라(綾羅)‧지평(地平)‧일계(一界)‧고장(古藏) 등의 별호가 있었다. 1895년(고종 32) 지방제도 개정으로 안동부 안동군, 1896년에 경상북도 안동시이 되었다. 1931년 읍면제를 실시함에 따라 안동군 부내면이 안동읍으로 승격되었으며, 1963년에 안동읍이 신안동시로 승격되었다가 곧 안동시로 개칭하였다. 1995년 안동군이 안동시에 통합되었다.

☞ 과거 합격자 출신:[관련인물들] 탭(▲) 열람

[안동장씨(安東張氏)의 인물들]

[안동장씨(安東張氏)의 과거 및 취재 합격자]

고려문과
장급(張及)
문과
장세량(張世良) 장정식(張正植) 장제한(張齊翰) 장중인(張仲仁)
무과
장경남(張景男) 장귀전(張貴田) 장낙신(張洛臣) 장내현(張乃賢) 장두문(張斗文)
장두표(張斗杓) 장봉명(張鳳鳴) 장봉흡(張鳳翕) 장사척(張思倜) 장성길(張成吉)
장세준(張世俊) 장세창(張世敞) 장숙(張潚) 장승원(張承元) 장시명(張時鳴)
장신립(張信立) 장영립(張榮立) 장우삼(張友參) 장운표(張雲杓) 장원방(張元邦)
장의영(張義榮) 장익원(張翼遠) 장인수(張麟壽) 장정백(張正伯) 장천우(張天佑)
장춘진(張春珍) 장택(張澤) 장한걸(張漢傑) 장핵(張翮)
생원
장갑규(張甲奎) 장명구(張命九) 장수교(張受敎) 장영(張嶸) 장응종(張應鍾)
장중인(張仲仁) 장치핵(張致翮) 장형근(張瀅根) 장홍선(張鴻善) 장효인(張孝寅)
장흘(張屹) 장흡(張洽)
진사
장갑규(張甲奎) 장두팔(張斗八) 장석관(張錫觀) 장석효(張錫孝) 장완식(張完植)
장용건(張用鍵) 장익걸(張益杰) 장익렬(張益烈) 장효건(張孝鍵) 장흡(張洽)
역과
장문익(張文翼) 장문한(張文翰) 장사정(張思正) 장석영(張錫永) 장석일(張錫一)
장세복(張世福) 장세현(張世賢) 장세환(張世奐) 장순상(張舜相) 장응두(張應斗)
장응룡(張應龍) 장제건(張濟健) 장택겸(張宅謙) 장택유(張宅裕) 장택인(張宅仁)
장효신(張孝信)
의과
장석희(張錫禧)
수정일 수정내역
2005-11-302005년도 지식정보자원관리사업을 통해 최초 등록하였습니다.